김소원

2 POSTS 0 COMMENTS
유치원 때부터 동네 만화가게를 들락거리다 중학교 때 읽은 만화 [비천무]에 꽂혀 역사 만화가가 되겠다는 꿈을 안고 사학과에 들어갔다. 서교동의 모 만화 학원에서 기본기를 다진 후 대학을 졸업하고 일본 유학을 감행했다. 스토리 만화과를 졸업하고 대학원에서 ‘한일 소녀만화의 비교 - 순정만화의 성립과 발전을 중심으로’라는 개성 없는 제목의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기까지 청춘을 일본 교토에서 보냈다. 다양한 분야의 얕고 넓은 ‘덕질’에 능하며 현재는 대학에서 만화이론을 강의하고 있다.

RANDOM POSTS

by -
0 1261
‘병맛’ 코드의 등장 2000년대 중후반 무렵 홀연히 등장해 어느덧 인터넷 유행어로 널리 자리 잡은 표현 가운데 하나로 ‘병맛’이 있다. 여기서 ‘병’은 아가리와 목이 좁아 액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