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태

1 POSTS 0 COMMENTS

RANDOM POSTS

by -
0 738
물론 1987년을 기억할 수 있는 장소로는 명동이나 남영동이 앞설 수 있지만 이 역사와 나의 첫 만남이 신촌이었던 터라 괜히 각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