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란

by -
0 2969
어느 덧 데뷔 10년차. 출판만화 시장에서 치열하게 살아온 박경란 작가는 웹으로 무대를 옮겼다. 웹툰으로는 신인작가. 처음으로 돌아가 새로운 도전을 시작했다.

RANDOM POSTS

by -
0 1825
볼펜으로 그은 선은 미세한 진동으로 떨려 불규칙하다. 이미지는 볼펜의 불분명하고 애매모호한 선으로 재현된다. 그림의 경계가 애매해진다. 치밀하고 아름다운 다양한 감각이 폭발하고, 이름으로 구분된 이미지가 서로 뒤섞여, 작화는 하나의 거대한 흐름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