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SF아카이브

by -
1 3491
니헤이 츠토무의 작품들은 불친절하다. 독자들이 이미 SF라는 장르에 익숙하다는 것을 전제로 다짜고짜 이야기가 전개된다. 하지만 그 관문을 잘 넘기면 그때부터 니헤이 츠토무의 기묘한 마력이 시작된다.

by -
0 1758
시간여행 스토리는 대개 이런 공식에서 벗어나지 않는다. ‘현재의 불행을 해결하기 위해 과거로 가서 원인을 없앤다. 다른 문제들이 발생하지만 미래와 현재, 과거를 열심히 오가며 틈을 메우다 보면 결국엔 해피엔딩을 맞는다.’ 생각해봐야 할 점은 과연 이 해피엔딩이 진짜냐 하는 것이다.

by -
0 1866
<에덴> 은 정말 여러 가지 면에서 교과서로 삼아도 손색이 없는 걸작이다. 장르에 상관없이 스토리 작가 지망생이라면 이 작품은 필독서로 꼽기에 손색이 없다. SF 팬이라면? 반드시 이 작품을 보길 바란다.

RANDOM POSTS

by -
1 8320
하지만 “여자들이 군대에 가게 된다면?” 이라는 질문은, 작품 안에서 관심을 환기하는 전략으로만 소모되는 데 그친다. 소재를 화제성을 위한 수단으로만 사용하는 것은 개인의 선택이지만, 는 그 바람에 편견의 구조를 여지없이 드러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