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담미디어

by -
0 951
2015년은 글로벌 원년이었고, 웹툰의 입장으로선 하고 싶은 것을 다 이루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런 만큼 2016년도 굉장히 중요할 텐데, 이 시장을 지키고, 더 발전시켜 숙성시킬 수 있을 지가 2016년의 숙제가 아닐까요.

RANDOM POSTS

by -
0 222
내가 어떤 사람이든 나에게 그래줄 수 있는 상대가 있다면, 그 사람이 나의 반려요 동료요- 붕우, 참 벗이겠지요. 수가 많지 않아도, 그런 인생이면 나름대로 행복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