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좌담

by -
0 951
2015년은 글로벌 원년이었고, 웹툰의 입장으로선 하고 싶은 것을 다 이루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런 만큼 2016년도 굉장히 중요할 텐데, 이 시장을 지키고, 더 발전시켜 숙성시킬 수 있을 지가 2016년의 숙제가 아닐까요.

RANDOM POSTS

by -
0 2297
결승전 경쟁작인 의 뒷심을 기대한 팬들에게는 아쉽게도 과의 두 배 가까운 표 차이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인물의 갈등, 사건 구성의 흐름이 단순하지만 흡입력 있는 에 비해 마치 게임의 만화화인 듯 착각이 들 정도로 의 매력은 강력했고 그 점은 독자투표에서 여실히 증명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