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색은 따듯하다

by -
0 8180
퀴어는 ‘성, 젠더, 섹슈얼리티의 규범적 통합을 문제화하는’ 모든 기획들을 포함하는 개념이다. 또한 퀴어는 성의 진화론적이고 단선적인 역사를 찢는 무수한 관점을 산출하는 태도이기도 하다.

RANDOM POSTS

by -
2 3103
분명 소년 만화의 황금시대는 지나갔다. 2천년대의 소년들에겐 출판만화보다 애니메이션과 게임이 더 큰 마음의 양식이 되었다. 만화 잡지는 생존이 위태해졌고 웹툰으로의 이주도 용의치만은 않다.